빛으로 그린 세상

실잠자리 한 쌍이 전하는 '사랑의 메시지' 본문

빛으로 그린 세상/생명을 찾아서

실잠자리 한 쌍이 전하는 '사랑의 메시지'

빛으로 그린 세상 2019.08.08 15:39

폭염에 아랑곳 않고
연잎 위에서
실잠자리 한 쌍이 사랑을 나누고 있습니다.

가느다란 몸통을 구부려
서로의 마디를 파고듭니다.

‘서로 사랑하라’는 자연의 메시지를
실잠자리가 온몸으로
전해주는 것만 같습니다.

입추입니다.
더위에 지친 몸과 마음
사랑으로 채우는 가을이길 기대해봅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