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으로 그린 세상

아! 사하라여... 본문

자료실/해외여행기

아! 사하라여...

진목토우 2017.07.06 15:57

 

사하라(sahra). 불모지를 뜻하는 말이다.

아프리카 대륙의 4분의 1을 차지한 광활한 이곳을 나이지리아에서 알제리까지 4시간의 비행을 통해 8천피트 상공에서 엿보았습니다. 광활한 사막에는 적막이 흐르는 듯 했습니다. 아무것도 존재하지 않을 것 같은 극한의 상황, 끝이 보이질 않는 모래언덕...

짧은 순간이지만 저곳을 걷고 있는 제 모습을 상상해 보았습니다. 끝은 보이지 않고, 길을 잃기도 하며 오도가도 못하는 신세가 되어 신기루를 쫒는 제모습을...
희망, 용기, 믿음 이런 단어가 떠올랐습니다. 어느덧 사막은 사라지고 지중해의 푸른 바다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1 Comments
  • 프로필사진 진목토우 2017.07.06 15:58 신고 아.. 사하라~!!
    전.. 사하라... 라는 또 다른
    닉넴을 가지고 있답니다..
    희망.
    용기..
    두 단어를 떠올리거든요..

    어떤이는 거칠고 생명없음..
    을 떠올리기도 하는데..
    힘들고 외로울때..
    사하라 같은 죽음과도 같은 사막에서도
    희망은 있을듯한..
    아니면..
    어떠한 상황이던 사하라 만할까.. 싶기도 하고
    상황마다 다르게 다가오는 사하라에요..

    제목보고 화들짝 ~ 놀랐어요..하하~

    정작
    사하라 사막의 좋은 사진은 가지고 있질 못했는데
    처음 올리신 비행기 안에서 찍은 사진..
    가슴이 뭉클하네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