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으로 그린 세상

사하라 2 본문

자료실/해외여행기

사하라 2

진목토우 2017.07.06 16:02

사하라(sahra). 불모지를 뜻하는 말이다.
아프리카 대륙의 4분의 1을 차지한 광활한 이곳을 나이지리아에서 알제리까지 4시간의 비행을 통해 8천피트 상공에서 엿보았습니다. 광활한 사막에는 적막이 흐르는 듯 했습니다. 아무것도 존재하지 않을 것 같은 극한의 상황, 끝이 보이질 않는 모래언덕...

짧은 순간이지만 저곳을 걷고 있는 제 모습을 상상해 보았습니다. 끝은 보이지 않고, 길을 잃기도 하며 오도가도 못하는 신세가 되어 신기루를 쫒는 제모습을...
희망, 용기, 믿음 이런 단어가 떠올랐습니다. 어느덧 사막은 사라지고 지중해의 푸른 바다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Comments
  • 프로필사진 진목토우 2017.07.06 16:04 신고
    보리피리 사하라를 찍은 사진중에
    단연 최고봉일거 같아요..
    넘 넘넘~
    좋아요.....

    오늘 ..
    바람이 한겨울보다 더 매섭고
    매정한 시누이 같은 날씨였는데
    산엘 다녀왔어요..

    산에선 비스킷 한쪽
    물 한모금에도 감사하고
    비닐봉지 하나라도 귀히 여겨지는..
    묵묵함을 느끼지만..

    오늘은
    겨울 산행에서 못느낀..
    산이 가끔은.. 더 낮아짐을 가르치는구나..
    싶었답니다..

    사하라에가면 ..
    구도자 같을까요..?

    사진으로나마
    사하라를 가슴에 품을것 같아요
    며칠 이곳을 풀빵구리처럼 드나들겠네요..^^ (2006/03/12 23:28) x





    질꼬냉이 보리피리님이 만약 남자였다면... 내가 좀 위험해졌겠어요. ㅡ.ㅡ;;;;


    아, 김기자님은 좋겠다!!!!!!!!!!!!
    나두 우리집 정원에 사막 하나 들여놓고 싶어요.

    아니...나는... 가슴 속에 사막을 키우죠.

    아니, 아무리 아무리 사랑을 주어도 꽃 한 송이 피어날 생각을 않는
    한 사람의 심장, 그게 바로 사막이겠네. (2006/03/14 10:11) x





    김준우 와우~
    사막 엄청멋지다~

    무슨 사람 핏줄같기도 하고~또
    음,,신비(?)스럽고~
    와,,,,,너무 멋지다~ㅎㅎ

    아빠~선물 감사합니다~^^

댓글쓰기 폼